• 아시아투데이 로고
업비트 대규모 기습 코인 상폐...대처는?

업비트 대규모 기습 코인 상폐...대처는?

기사승인 2021. 06. 11. 21: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BTC마켓서 교환 or 타거래소 출금
업비트가 사실상 30종의 코인을 상폐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후속대응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11일 업비트에 따르면 원화마켓 페어 지원 종료 5건에 대해서는 18일 이후 BTC 마켓에서 BTC로 교환하고 BTC를 원화마켓에서 현금화할 수 있다.

또 다른 방법으로는 해당 코인을 지원하는 다른 거래소로 출금해 현금화하면 된다. 빗썸이나 코인원 등 국내 거래소나 비트렉스, 후오비 등 외국 거래소에서 가능하다. 코인마다 상장된 거래소가 다르므로 자신이 보유한 코인을 지원하는 거래소로 출금해야 한다.

업비트는 이날 오후 5시 30분쯤 마로(MARO), 페이코인(PCI) 등 5종을 원화 마켓에서 상폐했다. 코모도(KMD), 애드엑스(ADX), 엘비알와이크레딧(LBC), 이그니스(IGNIS), 디마켓(DMT), 아인스타이늄(EMC2), 트웰브쉽스(TSHP) 등 25종의 코인은 유의 종목으로 선정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