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정부 “백신 공급 유동적…50대에 모더나 외 화이자 백신도 접종”

정부 “백신 공급 유동적…50대에 모더나 외 화이자 백신도 접종”

기사승인 2021. 07. 19. 15: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50대 접종 마감일 8월 25일→28일로 연장…백신 종류 개별 통보
1차 접종 인구대비 30.1%<YONHAP NO-2940>
지난 8일 오전 서울 성북구 예방접종센터에서 시민들이 백신 접종을 마친 뒤 이상반응 모니터링을 위해 대기하고 있다. /연합
50대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이달 말 시작되는 가운데 모더나 백신 수급 상황이 바뀌면서 당초 예정됐던 모더나 백신 외 화이자 백신이 추가 활용된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은 19일 정례 브리핑에서 “백신 공급 일정이 유동적인 상황에서 안정적인 예방접종을 시행하기 위해 오는 26일부터 시작하는 50대의 접종에 모더나 백신 외에 화이자 백신도 추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추진단은 “7~8월에 도입되는 모더나 백신 총량은 당초 계획 대비 변동이 없다”면서 “다만 모더나사에서 통보한 7월 배정 물량이 7월 말에 집중돼 있어 백신 수급상황 등에 탄력적으로 대응하고 50대 접종을 안정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같은 mRNA(메신저 리보핵산) 계열 백신인 화이자 백신을 추가로 활용키로 했다”고 설명했다.

또 추진단은 “안정적인 접종을 위해 50대 접종 마감일을 8월 25일에서 28일까지로 연장한다”며 “사전예약을 완료한 사람에게는 접종일 전에 백신종류 등을 문자로 개별 안내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1차접종 예약시 자동 통보되는 2차접종 일정은 위탁의료기관의 예약 상황을 반영한 예정일로, 정확한 2차 접종일은 1차접종 시행 뒤 확정돼 대상자들에게 개별 통보된다.

추진단은 “50~54세(1967~1971년 출생자)를 포함한 50대 전 연령층의 접종에 필요한 모더나·화이자 백신의 3분기 도입물량은 확보되고 있으며 이를 토대로 조기 마감 없이 예약 기간에 예약할 수 있다”며 “백신 공급 상황에 보다 탄력적으로 대응하고, mRNA 백신인 모더나와 화이자 백신을 통해 안정적으로 접종할 수 있게 하겠다”고 강조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