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송영길, 대선 경선 네거티브 자제 촉구…“대선은 미래로 가는 선택”

송영길, 대선 경선 네거티브 자제 촉구…“대선은 미래로 가는 선택”

기사승인 2021. 07. 23. 10: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토] 모두발언하는 송영길 대표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3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이병화 기자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3일 당 대선 경선 과정에서 검증 공방이 네거티브로 심화되고 있는 것에 대해 “대선은 미래로 가는 선택”이라고 지적했다.

송 대표는 이날 최고위에서 “후보 간 네거티브로 당원과 국민들이 염려를 하고 있는데 대선은 과거에 대한 논쟁이 아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송 대표는 “우리는 원팀이란 생각으로 자신이 민주당 후보가 되면 나머지 5명 후보와 지지자들이 나의 본선 당선을 위해 도와줄 동지라는 생각을 염두에 두고 논쟁하고 비판할 때 금도가 지켜질 수 있다”면서 “근거 있는 논쟁, 상대를 배려·존중하는 정책적 질의와 상호 공방이 벌어지는 수준 높은 경선이 됐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당도 후보들을 모시고 협정을 체결하고 보다 정책적이고 미래 경쟁이 될 수 있게 유도를 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