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도쿄 올림픽] 펜싱 남자 사브르, 단체전 결승 진출...금메달 조준

2020 TOKYO OLYMPICS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대표팀을 응원합니다.
  • 6
  • 4
  • 10

대한민국 종합 16 위

전체 순위보기 >

[도쿄 올림픽] 펜싱 남자 사브르, 단체전 결승 진출...금메달 조준

기사승인 2021. 07. 28. 14: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은메달 확보...이탈리아와 금메달 놓고 격돌
[올림픽] 결승이다!
28일 일본 지바의 마쿠하리 메세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펜싱 남자 사브르 단체전 대한민국 대 독일 4강전에서 한국 선수들이 결승 진출을 확정지은 뒤 기뻐하고 있다. /연합
한국 펜싱 남자 사브르 대표팀이 2020 도쿄 올림픽 단체전 결승에 진출해 금메달 사냥에 나선다.

오상욱(25·성남시청), 구본길(32·국민체육진흥공단), 김정환(38·국민체육진흥공단), 후보선수 김준호(27·화성시청)로 구성된 남자 사브르 대표팀은 28일 일본 지바의 마쿠하리 메세에서 열린 대회 남자 사브르 단체전 준결승에서 독일을 45-42로 값진 승리를 따냈다.

2012년 런던올림픽 남자 사브르 단체전 금메달리스트인 한국은 9년에 걸친 대회 2연패 달성에 마지막 한 경기만을 남겨뒀다.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대회 땐 종목 로테이션으로 남자 사브르 단체전이 열리지 않아 이 종목에선 한국이 디펜딩 챔피언이다.

한국 남자 사브르는 2017, 2018, 2019년 세계선수권대회 3연패를 달성하고, 팀 세계랭킹 1위를 지켜오며 이번 대회를 앞두고 강력한 금메달 후보로 꼽혔다.

개인전에서 세계랭킹 1위 오상욱이 8강, 구본길이 32강에서 탈락한 가운데 김정환이 동메달을 목에 걸어 예상보다 아쉬운 결과가 나왔지만 한국 남자 사브르는 단체전에선 세계 랭킹 1위의 면모를 여과 없이 보여줬다.

8강전에서 이집트를 45-39로 제압했고 독일과의 준결승전은 접전 끝에 멋진 승리를 이뤄냈다. 이탈리아와의 결승전은 오후 7시 30분부터 열린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