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도쿄 올림픽] ‘또 이변’ 테니스 조코비치도 4강서 역전패

2020 TOKYO OLYMPICS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대표팀을 응원합니다.
  • 6
  • 4
  • 10

대한민국 종합 16 위

전체 순위보기 >

[도쿄 올림픽] ‘또 이변’ 테니스 조코비치도 4강서 역전패

기사승인 2021. 07. 30. 19: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0000781346_001_20210730072816194
노박 조코비치. /AP연합
‘골든 그랜드 슬램’을 위해 힘든 일정 속에서도 도쿄로 향했던 테니스 스타 노박 조코비치(1위·세르비아)가 4강에서 탈락했다.

조코비치는 30일 일본 도쿄의 아리아케 테니스 파크에서 끝난 2020 도쿄 올림픽 남자 단식 4강전에서 알렉산더 츠베레프(5위·독일)에게 1-2(6-1 3-6 1-6)로 역전패를 당했다.

이로써 조코비치는 한 해 4대 메이저 대회와 올림픽을 석권하는 ‘골든 그랜드 슬램’ 달성이 무산됐다.

그는 앞서 올해 호주오픈, 프랑스오픈, 윔블던 단식을 모두 우승하며 무서운 기세를 뽐냈다. 골든 그랜드슬램을 위해 남은 건 도쿄 올림픽과 8월 말 개막하는 US오픈이다. 그러나 올림픽 금메달이 좌절되며 대기록 달성은 물거품이 됐다.

이날 조코비치는 1세트를 6-1로 가볍게 따냈으나 2세트 들어서면서 흔들리기 시작했다. 게임스코어 3-3까지 팽팽히 맞서다가 연달아 3게임을 내준 것이 뼈아팠다. 그는 끝내 스코어를 만회하지 못하고 난적 츠베레프에게 덜미를 잡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