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인터뷰] ‘모가디슈’ 조인성 “김윤석, 넓은 시선으로 현장 아우르는 모습에 감동”

[인터뷰] ‘모가디슈’ 조인성 “김윤석, 넓은 시선으로 현장 아우르는 모습에 감동”

기사승인 2021. 08. 03.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조인성
조인성이 영화 ‘모가디슈’에서 김윤석과 첫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제공=아이오케이 컴퍼니
조인성이 영화 ‘모가디슈’(감독 류승완)에서 김윤석과 함께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지난달 28일 개봉된 이 영화는 1991년 소말리아의 수도 모가디슈에서 내전으로 인해 고립된 사람들의 생사를 건 탈출을 그렸다.

조인성은 최근 화상으로 진행된 인터뷰에서 영화 촬영의 비하인드를 털어놨다.

이날 조인성은 “김윤석 선배와 함께 작품을 하길 원하는 배우들이 많다. 이번에 만나 작업할 수 있는 기회가 돼서 감사하고 다행이라는 생각을 해 본다”고 전했다.

이어 “(김)윤석 선배는 시나리오의 빈 곳과 촬영장에서 나오는 생생함 등을 디테일하게 살린다. 그런 모습에 다시 한 번 놀랐고 내 시점보다 훨씬 더 넓게 영화를 아우르는 모습에 또 한 번 놀랐다. ‘나도 저렇게 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이 들어 부럽고 대단하다는 느낌을 받아 감동스러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에게)영광이었고, 또 함께 하는 기회가 왔으면 좋겠고, 연출작 출연을 제안하셔도 안 할 이유가 없다”고 덧붙였다.

모로코에서 올 로케이션으로 촬영된 장면 중 기억에 남은 에피소드에 대해 “카체이싱 장면이 힘들었고, 개인적으로 신경 쓴 장면은 경찰서에서 총구를 겨누고 촬영하는 건 힘을 주고 촬영했어야 했기에 집주을 많이 했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