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블랙핑크, 유튜브 구독자 전 세계 아티스트 1위…저스틴 비버 넘었다

블랙핑크, 유튜브 구독자 전 세계 아티스트 1위…저스틴 비버 넘었다

기사승인 2021. 09. 10. 15: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블랙핑크
블랙핑크가 팝스타 저스틴 비버를 넘어 유튜브 세계 최강자로 등극했다./제공=YG엔터테인먼트
블랙핑크가 팝스타 저스틴 비버를 넘어 유튜브 세계 최강자로 등극했다.

10일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랙핑크의 공식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는 이날 오후 2시 42분께 6520만 명을 돌파하며 전 세계 남녀 아티스트를 통틀어 1위에 올랐다.

2016년 6월 28일 블랙핑크 채널이 개설된지 약 5년 3개월 만이다. 그간 유튜브 왕좌를 지켜온 저스틴 비버의 유튜브 채널이 약 14년 9개월된 점을 떠올리면 빠른 성장세임을 알 수 있다.

블랙핑크는 “믿기지 않는다. 블링크(팬클럽 이름)가 만들어 준 기적같은 순간이다”며 “저희를 항상 사랑해주고 지지해주는 전 세계 팬분들께 영광을 돌리고 싶다”고 전했다.

이어 “팬분들과 저희가 함께 이뤄낸 결과인 만큼 블링크도 이 기쁨을 고스란히 누렸으면 한다. 앞으로도 좋은 음악과 영상을 통해 긍정적인 에너지를 드리는 아티스트가 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