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재명 대구·경북에서도 압승…51.12% 득표

이재명 대구·경북에서도 압승…51.12% 득표

기사승인 2021. 09. 11. 18: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낙연 27.98%, 추미애 14.84%…이어 정세균·김두관·박용진 순
정견 밝히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1일 오후 대구 수성구 호텔인터불고 컨벤션홀에서 열린 대선 후보자 선출을 위한 대구·경북 합동 연설에서 정견을 밝히고 있다./연합
더불어민주당 대권 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대선후보 선출을 위한 순회경선에서 3연승을 달성했다.

이 지사는 11일 오후 대구 인터불고 호텔에서 열린 대구·경북(TK) 경선에서 총 투표수 1만1735표 중 5999표를 얻으며 득표율 51.12%로 1위에 올랐다.

2위인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는 3284표로 27.98%를 득표했고,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은 1741표를 얻어 득표율 14.84%로 3위를 차지했다.

이어 정세균 전 국무총리 423표(3.60%), 김두관 의원이 151표(1.29%), 박용진 의원 137표(1.17%) 순이었다.

이날 발표된 투표 결과는 대구·경북 지역 전체 선거인단 1만6170명 중 1만1735명이 투표에 참여해 투표율 72.57%를 기록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