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전남 목포 찾은 이낙연 “마지막 기회 달라”

전남 목포 찾은 이낙연 “마지막 기회 달라”

기사승인 2021. 09. 20. 16: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추석연휴 셋째 날 목포 방문한 이낙연<YONHAP NO-2803>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낙연 전 대표가 추석 연휴 셋째 날인 20일 오후 전남 목포시 용당동 동부시장을 찾아 상인을 격려하고 있다./사진=연합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낙연 전 대표가 20일 전남 목포를 찾아 “마지막 기회를 달라”고 말했다.

이 전 대표는 이날 목포 동부시장을 방문했다. 추석(21일)을 하루 앞두고 목포의 전통시장을 찾은 이 전 대표는 과일·채소·고기·떡 등을 사며 시장 상인을 격려했다.

그는 “호남을 위해 뭔가 더 보탬이 되는 일을 하고 정치를 떠나겠다”고 밝혔다. 이어 “호남에서 나서 호남에서 자랐고 호남에 제 뼈를 묻겠다”고 다짐했다.

이 전 대표는 “호남이 해야 하는 역할이 더 커졌다”며 “순회 경선이 활력을 키울 것인가 사그라들 것인가는 호남에 달렸다”고 강조했다.

또한 그는 “경선이 지금처럼 밋밋해서는 정권 재창출이 어렵다”며 “결선까지 가면 활기와 감동, 경쟁력이 생길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 전 대표는 이날 여수 진남시장과 여객선터미널로 이동해 전남도민을 대상으로 지지 호소를 이어간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