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사생활 논란 번진 김선호, 결국 ‘갯마을 차차차’ 인터뷰 취소

사생활 논란 번진 김선호, 결국 ‘갯마을 차차차’ 인터뷰 취소

기사승인 2021. 10. 19. 12: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1101801001625400100201
사생활 논란이 번진 김선호가 결국 tvN ‘갯마을 차차차’ 인터뷰를 취소했다./아시아투데이DB
사생활 논란이 번진 김선호가 결국 tvN ‘갯마을 차차차’ 인터뷰를 취소했다.

19일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는 “오는 20일 진행 예정이었던 김선호의 ‘갯마을 차차차’ 종영 인터뷰는 내부 사정으로 인해 취소되었습니다”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대세 배우 k모 배우의 이중적이고 뻔뻔한 실체를 고발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글쓴이 A씨는 자신이 K배우의 전 여자친구이며 K배우로부터 혼인을 빙자해 낙태를 강요받았다고 주장했다. 또 아이를 잃고 난 뒤 K배우의 태도가 완전히 바뀌었고 이별을 통보받았다고도 밝혔다.

‘K배우’로 지목된 김선호의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는 하루 동안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다, 19일 “당사는 현재 익명으로 올라온 글의 사실 관계를 파악하고 있다. 사실 관계가 아직 명확히 확인되지 않은 만큼 조금만 더 기다려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며 “좋지 않은 일로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죄송한 말씀 전한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