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강성천 “손실보상금 27일부터 차질없이 집행”

강성천 “손실보상금 27일부터 차질없이 집행”

기사승인 2021. 10. 22. 10: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강성천 중기부 차관, 서울지방중기청 손실보상 민원전담센터 방문
1
강성천 중기부 차관이 20일 서울지방중기청을 방문해 손실보상 준비현장을 점검하고 있다./제공=중기부
강성천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은 22일 서울지방중소벤처기업청을 찾아 손실보상 민원 전담센터 설치와 운영, 코로나19 방역수칙 이행 등과 관련한 현장 상황을 점검했다.

강 차관은 센터 내 민원 상담을 위한 시설이 제대로 구축돼 있는지를 점검하고 태스크포스(TF) 추진 과정 중 발생한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또 근무 공간 내 체온계 비치, 마스크 착용, 실내 공간의 주기적 환기 등 방역체계 구축여부도 점검했다.

서울지방중기청은 원활한 확인보상 지급을 위해 센터를 민원대응반, 검토·산정반, 지원반 총 3개반으로 편성해 운영하고 각 구청 신청·접수창구와의 원활한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손실보상이 차질없이 이뤄지도록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강 차관은 “코로나19에 따른 방역조치로 발생한 소상공인의 경영상 손실을 보상하는 손실보상제도가 본격적인 신청·지급을 앞두고 있다”며 “27일부터 지급되는 손실보상금이 차질없이 집행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소상공인 손실보상금은 손실보상 누리집을 통해 27일부터 신청할 수 있으며 온라인 신청이 어려운 경우 11월 3일부터 시·군·구청 손실보상 전담창구를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