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스타벅스, 올해 안으로 제주 전매장 일회용컵 퇴출한다

스타벅스, 올해 안으로 제주 전매장 일회용컵 퇴출한다

기사승인 2021. 10. 22. 09: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제주 지역 전체 매장 다회용컵 확대 운영
“매년 500만개 일회용컵 감축 효과 기대”
2021102201001308000055231
스타벅스가 연내 제주지역의 모든 매장에서 일회용컵을 없애고 다회용컵을 도입한다./제공=스타벅스코리아
올해 안에 제주 지역 스타벅스 매장에서 모든 일회용 컵이 사라진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올해 12월 내로 제주지역 23곳의 모든 스타벅스 매장에 다회용컵 확대 도입을 완료한다고 22일 밝혔다.

현재 일회용컵 없는 매장으로 시범 운영 중인 △제주서해안로DT점 △제주애월DT점 △제주칠성점 △제주협재점 등 4개 매장에서는 매장용 머그·개인 다회용컵 사용 외에 고객 요청 시 보증금 1000원을 받고 다회용컵을 통해 음료를 제공하고 있다.

사용을 완료한 다회용컵은 스타벅스 시범 운영 매장이나 제주공항에서 보증금 환급을 위한 반납이 가능하다. 올해 연말까지 제주도 스타벅스 23곳 전 매장 내 반납기가 설치될 예정이며 11월 중에 먼저 제주공항 1대 추가, GS칼텍스 주유소 2대, SK렌터카 1대 등 다회용컵 반납기를 추가로 설치한다.

보증금은 스타벅스 카드 잔액·해피해빗 애플리케이션 내 포인트·현금으로 반환 받을 수 있다. 회수된 다회용컵은 세척 전문 기관에서 외관 상태 확인, 애벌세척, 소독침지, 고압자동세척, 물기제거 및 자연건조, UV살균건조 단계를 통해 안전하게 재사용한다.

스타벅스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3개월간 4개 매장에서 다회용컵 사용을 통해 절감된 일회용 컵은 약 20만개에 달한다. 향후 제주도 내 전 매장으로 다회용컵 사용이 확대되면 연간 500만개 이상의 일회용컵 감축 효과가 예상된다. 수명이 다한 다회용컵도 단순 폐기가 아닌 다른 형태의 제품 원재료로 업사이클될 예정이다.

스타벅스는 연내 제주 전 매장 100% 확대 도입을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다회용컵 매장 운영 지역을 확대, 2025년까지 전국 매장으로의 확대를 통해 전 매장에서 일회용컵 사용을 중단한다는 목표다.

하익성 스타벅스 기획담당은 “제주 권역 전체 매장 확대 도입까지 남은 기간동안 다양한 캠페인과 안내 등을 통해 고객 인지도를 더욱 높이고 일회용 컵 사용 감축량이 증가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 개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