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징어게임’ 정재일 음악감독, 美 ‘HMMA’서 음악상 수상…한국인 최초

‘오징어게임’ 정재일 음악감독, 美 ‘HMMA’서 음악상 수상…한국인 최초

기사승인 2021. 11. 19. 08: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11118_정재일_오징어게임으로 HMMA 수상
음악감독 정재일이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으로 2021 할리우드 뮤직 인 미디어 어워즈 ‘TV쇼·드라마 부문’에서 수상했다. /제공=정재일 측
음악감독 정재일이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으로 2021 할리우드 뮤직 인 미디어 어워즈 ‘TV쇼·드라마 부문’에서 수상했다.

정재일은 지난 17일(현지시간) 온라인으로 진행된 2021 할리우드 뮤직 인 미디어 어워즈(Hollywood Music In Media Awards, 이하 ‘HMMA’)에서 ‘오징어 게임’으로 한국인 최초 ‘TV쇼·드라마 부문’ 음악상을 수상했다. 경쟁을 펼친 작품으로는 넷플릭스 ‘홀스턴’ ‘조용한 희망’, 디즈니 플러스 ‘로키’ ‘완다비전’, 애플TV ‘피지컬’ ‘테드 래소’ 등이 있다.

정재일은 영상을 통해 “멋진 시상식에서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오징어 게임’ 황동혁 감독에게 감사하고, 함께 작업을 한 23(김성수 음악감독), 박민주 작곡가에게도 이 영광을 돌린다. 더 좋은 음악으로 인사드리겠다”는 수상 소감을 전했다.

올해로 12번째 맞은 이번 시상식은 영화, TV, 다큐멘터리 등 전 세계의 모든 영상 매체에서 독창적인 음악에 상을 수여한다. 또한 영상 음악 산업에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기여를 위해 전 세계의 신진 아티스트와 음악적 영향력을 가진 이들을 응원하기 위한 시상식으로 그 의미가 더욱더 뜻깊다. 관례로 HMMA의 후보는 앞으로 열리는 골든글로브, 오스카, 에미상 등의 세계적인 시상식에 노미네이트되는 것이 유력하다.

‘오징어 게임’은 오픈 후 46일 연속 전 세계 넷플릭스 1위를 기록하며 신드롬적인 인기를 끌었다. 특히 OST는 넷플릭스가 한국에서 처음 발매하는 스코어 OST로, 정재일 음악감독 특유의 감성과 극적 긴장감과 몰입도를 이끌며 ‘오징어 게임’ 인기와 더불어 음악 또한 전 세계의 지극한 관심을 받았다.

국내 관객들에게는 영화 ‘기생충’ ‘옥자’ ‘남한산성’ ‘수상한 그녀’ ‘도가니’ 등으로 잘 알려진 정재일 음악 감독은 2019년 영화 ‘기생충’으로도 이미 한차례 HMMA에 후보에 오른 바 있다. 비록 당시 수상의 기쁨을 맛보지는 못했지만 2021년 ‘오징어 게임’으로 재도전 끝에 수상의 쾌거를 이뤘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