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소상공인들 “특별방역대책 소상공인 입장서 다행스러운 일”

소상공인들 “특별방역대책 소상공인 입장서 다행스러운 일”

기사승인 2021. 11. 30. 11: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소공연, 정부 특별방역대책 관련 입장 밝혀
소상공인연합회는 30일 정부 특별방역대책 관련해 “정부의 이번 특별방역대책은 백신 미접종자의 접종을 유도하는데 초점이 맞춰져 고강도의 영업제한을 우려했던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의 입장에서는 다행스러운 일”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소공연은 이날 “향후 방역 방침 논의에 있어 방역당국이 소상공인들의 목소리에 더욱 귀 기울여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의 생업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는 방향으로 정책이 수립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또한 “위드 코로나 시행으로 이제 겨우 제대로 장사할 수 있는 권리를 되찾은 소상공인들을 또다시 영업제한의 사지로 내몰 수는 없는 일”이라며 “특별방역대책 기간 동안 정부는 의료 인프라 확충과 함께 백신 추가접종(부스터 샷) 접종 독려에 나서 집단면역을 더욱 강화하는데 힘써주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소공연은 “소상공인·자영업자들 역시 이번 특별 방역대책 기간 동안 내 매장은 내가 지킨다는 각오로 출입자 등록을 더욱 철저히 하고 매장 내 자발적인 거리두기, 주기적 소독 등 위생방역 수준 제고와 방역태세 재점검에 전력을 다하는 계기로 삼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