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농진청, 홍보지원단 ‘청년 목우’ 위촉 한우 경영 농업인 지원

농진청, 홍보지원단 ‘청년 목우’ 위촉 한우 경영 농업인 지원

기사승인 2021. 11. 30. 17: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위촉식 단체사진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은 30일 한우 경영 청년 농업인의 육성과 신기술 현장 확산을 위해 ‘기술자문단’과 홍보 지원단(서포터즈) ‘청년목우’를 위촉했다고 밝혔다.

기술자문단은 사양, 경영, 번식, 개량, 질병 등 5개 분야 12명의 전문가로, 청년목우 홍보 지원단은 청년 선도농과 거점 지역별 청년농 9명으로 각각 구성됐다.

기술자문단은 한우 사육 전반에 대한 기술자문과 현장 애로 기술 해결을 위한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또한 국립축산과학원이 개발한 거세 한우 28개월 단기 비육 기술 확산을 위해 자가 섬유질배합 프로그램을 청년 농업인에게 보급하고, 사료비 절감과 농가 소득 향상을 위한 해법 등을 지원한다.

거점 지역별로 전문가를 배정해 매월 1회 집합교육과 현장실습, 경영개선 지원, 우수 농장 견학 등을 종합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청년목우는 신기술의 현장 보급 확대와 기관 우수 연구 성과 홍보에 나설 예정이다.

청년 선도농의 영농 정착 과정 및 영농 승계 갈등에 대한 해결 방법을 공유하고, 지역별 청년농의 관계망 조성에도 힘쓴다.

박범영 농진청 국립축산과학원 원장은 “이번 위촉된 기술자문단과 청년목우의 활동으로 한우 전문 인력 양성과 신기술 확산이 더욱 촉진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