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SK바이오사이언스-고대의료원, 감염병 대응 산학협력

SK바이오사이언스-고대의료원, 감염병 대응 산학협력

기사승인 2021. 12. 02. 11: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K바이오사이언스-고려대 협약식_1
지난 1일 고려대학교 인촌기념관에서 진행된 SK바이오사이언스-고려대의료원 산학협력식에서 김영훈(왼족) 고려대의료원 의무부총장과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사장(우측)이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양측은 산학협력 시스템을 구축, 인류를 위협하는 신종 바이러스 감염병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예정이다. /사진=고려대학교의료원·SK바이오사이언스
SK바이오사이언스가 인류를 위협하는 신종 바이러스 감염병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산학협력 시스템을 구축한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서울 안암동 고려대학교 인촌기념관에서 고려대의료원과 글로벌 감염병 감시 및 대응 체계 구축을 위한 산학협력식을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이에 따라 양측은 향후 3년 간 △국내외 감염병 감시 체계 확립 △백신 개발 연구 △업계 전문가 육성 등을 공동 수행해 나가기로 협의했다. 고대의료원은 감염병 예방 및 백신 관련 연구 프로젝트 제안과 기획, 결과 도출 등을, SK바이오사이언스는 원활한 진행을 위한 업무 지원 등을 수행한다. 또 SK바이오사이언스는 50억원의 기금을 출연해 연구비 등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김영훈 고대의료원 의무부총장은 “반복되는 신종 감염병 위기에 대한 체계적 준비와 대응이 절실한 시점에서 SK바이오사이언스와 공동전선을 구축하게 됐다”며 “바이러스 감시 체계 및 백신플랫폼 마련을 위한 실질적인 연구협력을 통해 인류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사장은 “이번 코로나 팬데믹을 통해 감염병에 대한 선제적이고 능동적인 대응이 필요함을 새삼 깨달았다”며 “이번 산학협력을 통해 고려대의료원과 함께 또다시 찾아올 글로벌 보건위기에 대처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바이오사이언스는 적극적인 산학협력을 통해 백신 산업 인프라 조성에 나서고 있다. 지난 2월 백신공장인 L하우스가 위치한 안동에서 백신산업 인재를 양성코자 안동대학교와 산학교류 협약식 및 장학증서 수여식을 개최했고, 앞서 2019년엔 경북도·안동시·안동대·국제백신연구소와 함께 국내 백신산업 활성화를 위한 협약식을 체결한 바 있다.

또 9월엔 고 박만훈 SK바이오사이언스 부회장의 백신주권 확립의 의지를 잇고자 고인의 모교인 서울대 생명공학부와 서울 보성고교에 5년간 5억원의 장학금을 출연하기도 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