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위메이드, 엠게임 ‘영웅 온라인’ 위믹스 플랫폼 온보딩

위메이드, 엠게임 ‘영웅 온라인’ 위믹스 플랫폼 온보딩

기사승인 2022. 01. 27. 10: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643247467.9517 (1)
위메이드는 27일 엠게임의 ‘영웅 온라인’을 위믹스 플랫폼에 온보딩하기로 했다.

영웅 온라인은 남성적이고 화려한 무공으로 다양한 연령대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엠게임의 주요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다. 국내 최초로 무협 전문 작가들이 공동 집필한 탄탄한 시나리오를 바탕으로 다양한 무공과 경공 시스템, 옴니버스 형식의 독창적인 퀘스트를 구현해 무협 애호가들의 많은 관심을 받으며 국내는 물론 터키, 일본, 미국 등에 서비스 중이다.

위메이드는 게임을 즐기며 재화를 얻는 P&E(Play and Earn) 패러다임으로 여러 개발사들과 협업하며 블록체인 플랫폼 건설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올해 말까지 위믹스를 기축통화로 사용하는 게임 100개를 서비스하는 것이 목표다.

권이형 엠게임 대표는 “지난 2005년부터 유저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영웅 온라인을 위메이드와의 협력을 통해 블록체인 게임으로 선보일 수 있게 돼 기대가 크다”며 “선제적으로 블록체인 시스템을 도입해 온 만큼 그동안 구축해 온 연구·개발 노하우로 영웅 온라인이 웰메이드 게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위믹스는 모든 장르의 게임을 바로 블록체인 게임으로 전환할 수 있는 유일한 플랫폼”이라며 “엠게임의 영웅 온라인이 무협 장르의 글로벌 블록체인 게임 시장을 전략적으로 선점하도록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