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생물다양성의 날’ 맞아 기념행사 19일 개최…유공자 9명 포상

‘생물다양성의 날’ 맞아 기념행사 19일 개최…유공자 9명 포상

기사승인 2022. 05. 18. 1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기념행사 포스터
기념행사 포스터./제공 = 환경부
환경부가 오는 19일 충남 서천 국립생태원에서 ‘2022년 생물다양성의 날 및 철새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유제철 환경부 차관, 이우성 충청남도 문화체육부지사, 노박래 서천군수, 조도순 국립생태원장 등 50여명이 참석한다.

이 자리에선 관련 유공자 포상, 야생생물 보호를 위한 다짐 퍼포먼스 등이 진행되며, 환경부 유튜브뉴스룸과 생물다양성의 날 누리집을 통해 이날 오전 10시부터 행사내용이 중계된다.

매년 5월 22일은 세계 생물다양성의 날로, 우리나라는 2010년부터 정부 차원의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올해 생물다양성의 날 주제는 ‘모든 생명이 함께하는 미래, 우리가 만들어요!’로, 생물다양성협약(CBD) 사무국이 선정한 주제와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동참 중요성을 고려해 선정됐다.

환경부는 기념행사를 통해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선 생물다양성 증진이 필수적이고 모두의 실천이 중요하다고 강조한다.

생물다양성 증진과 철새 보호에 기여한 유공자 9명에 대한 정부포상도 진행한다. 대통령 표창 2명, 국무총리 표창 2명, 환경부장관 표창 28명 중 행사에 참석한 9명에게 현장 수여된다.

이외에도 환경부는 5월을 ‘생물다양성의 달’로 정하고 기념행사 사전 홍보를 통해 국민 참여를 유도하며 지자체, 소속·산하기관과 연계하여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지자체와 관계기관에서는 생물사랑 어린이 대축제(5월 5일, 국립생물자원관), 생물다양성 체험교실(5월 17~18일,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생태계 교란생물 일제 제거(5월 19~25일, 대구광역시·경상북도), 시민과 함께하는 생물다양성 탐사(5월 28~29일, 부산광역시) 등이 있다.

유제철 환경부 차관은 “생물다양성은 우리가 살고 있는 지구가 지닌 가장 소중한 자산”이라며 “생물다양성의 날을 맞이하여 모든 생명이 함께하는 미래를 위한 생활 속 실천에 나서달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