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배민, ‘우아한땀방울’ 봉사활동에 점주·라이더 동참

배민, ‘우아한땀방울’ 봉사활동에 점주·라이더 동참

기사승인 2022. 05. 18. 10: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배민
우아한형제들 임직원과 배민 라이더 그리고 점주들이 함께 도시락을 만들고 손편지를 써서 어르신들에게 전달하는 ‘우아한땀방울’ 봉사활동에 참여했다./제공=배달의민족
배달의민족(배민)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은 사내 봉사활동인 ‘우아한땀방울’에 지난해 점주들이 동참한데 이어 올해 점주는 물론 라이더도 50여명이 동참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활동에서는 배민 임직원 19명과 라이더, 점주가 함께 송파구에 사는 독거 어르신 200명에게 도시락과 손편지 등을 전달했다. 식재료 등 도시락 제작에 들어가는 제반 비용은 배민이 부담했다.

도시락을 받을 어르신은 송파노인종합복지관을 통해 생활비 부족, 주거 환경 등으로 제때 끼니를 챙기기 어려운 이들로 선정했다.

이번 라이더 참여는 지난해 연말 실시한 ‘산타라이더’ 봉사활동이 촉매가 됐다. 산타라이더는 연말에 배민 라이더들이 산타 복장을 입고 어려운 가정의 아이들에게 선물과 편지를 전달한 이벤트로 2019년과 지난해 두 차례 실시됐다. 당시 행사에 참여한 라이더들이 봉사의 기쁨과 보람을 전하면서 이번 우아한땀방울로의 참여 확대로 이어졌다.

우아한땀방울은 지난 2019년부터 우아한형제들 구성원의 자율적인 참여로 진행되고 있는 나눔 봉사활동이다. 지금까지 총 360명의 구성원들이 참여해 노숙인 식사 제공, 수재민 피해 복구 등 사회문제 해결과 취약계층을 위한 활동을 이어왔다. 지난 9월 추석 때는 배민프렌즈 2기 사장님들이 처음 참여해 독거 어르신들에게 떡만둣국 밀키트를 제작해 전달했다.

권용규 우아한형제들 가치경영실 실장은 “라이더와 사장님들이 배달의민족과 함께 지역 이웃을 돌보며, 의미를 함께 나누는 시간이 됐다”며 “앞으로도 임직원들과 파트너가 함께 나눔활동을 할 수 있는 자리를 지속적으로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