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영탁, ‘주접이 풍년’ 최초 2회 편성…특별한 게스트에 “소름 돋았어”

영탁, ‘주접이 풍년’ 최초 2회 편성…특별한 게스트에 “소름 돋았어”

기사승인 2022. 05. 19. 10: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0519) _주접이 풍년_ 영탁 편 2부 예고 이미지
‘주접이 풍년’ 영탁 /제공=KBS2
‘주접이 풍년’ 최초 2회 편성 주인공 영탁의 두 번째 이야기가 공개된다.

19일 방송될 KBS2 ‘팬심자랑대회 주접이 풍년 (이하 ‘주접이 풍년’)’ 16회에는 지난주에 이어 영탁과 공식 팬카페 ‘영탁이 딱이야’가 주접단으로 출연한다.

스타 못지않은 다재다능한 끼를 발산하며 분량을 풍년으로 만든 주접단의 활약과 영탁 편을 기다려 온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에 힘입어 ‘주접이 풍년’ 제작진은 방송 이래 최초로 영탁 편 2주 편성을 확정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주인공 영탁을 응원하기 위해 영탁과 아주 특별한 인연을 지닌 게스트가 스튜디오에 깜짝 등장한다. 전혀 예상치 못했던 게스트의 서프라이즈 등장에 영탁은 “어우 소름 돋았어”라고 말하며 반가움과 놀라움이 뒤섞인 반응을 나타냈다는 후문이다.

특히 영탁은 깜짝 게스트와 함께 즉석에서 특별한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펼치며 ‘주접이 풍년’ 녹화 현장 분위기를 한층 더 뜨겁게 달궈놓는다.

더불어 이날 영탁은 팬들을 위해 준비한 히트곡 라이브 메들리 무대와 재치 있는 입담으로 2회 편성 주인공다운 맹활약을 펼친다.

19일 오후 8시 30분 방송.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