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권준학 농협은행장, 기업 방문 통한 ‘농마고우’ 행보 이어가

권준학 농협은행장, 기업 방문 통한 ‘농마고우’ 행보 이어가

기사승인 2022. 05. 20. 14: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19일 권준학 NH농협은행장(오른쪽)이 대구시 달성군 소재 아세아텍 본사에서 김신길 아세아텍 회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NH농협은행
권준학 NH농협은행장이 연이은 기업 방문을 통해 농마고우(죽마고우처럼 농협은행과 기업과의 끈끈한 관계 유지를 돕는 현장 방문) 경영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20일 농협은행은 권 행장이 지난 19일 대구시 달성군에 위치한 아세아텍을 방문해 업계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업계현안과 기업지원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아세아텍은 농업기계 전문 업체로 1986년 국내 최초로 관리기를 개발했다. 이후에도 우수한 품질의 농업 기계를 생산하고 오랜 경험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과학 영농을 주도하고 있다. 주요 제품으로는 관리기, 승용관리기, 트랙터, 이양기, 드론방제기 등이 있다.

권준학 은행장은 “아세아텍이 21세기 과학영농을 주도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며 “농협은행도 동반자로서 기업경영 컨설팅, 여신지원 등 다양한 방면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