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승헌 한은 부총재, 30일 FSB 총회 참석…“글로벌 금융안정 상황 논의”

이승헌 한은 부총재, 30일 FSB 총회 참석…“글로벌 금융안정 상황 논의”

기사승인 2022. 06. 27. 1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국은행
한국은행은 이승헌 부총재가 오는 30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개최되는 금융안정위원회(FSB) 총회에 참석한다고 27일 밝혔다.

이 부총재는 해당 일정을 위해 다음 날인 28일 출국할 예정이다.

FSB 총회는 2019년 11월 파리에서 개최된 이후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컨퍼런스콜로 대체돼왔다. 이번 총회는 약 2년 반 만에 이뤄지는 대면회의다.

행사에는 24개 회원국의 중앙은행, 재무부, 금융감독기관 등 금융당국과 국제결제은행(BIS)·국제통화기금(IMF) 등 국제금융기구의 고위대표가 참석할 예정이다.

이들은 글로벌 금융안정 상황, 암호자산, 코로나19 출구전략과 상흔효과, 기후변화 관련 금융리스크 완화를 위한 FSB 로드맵 등을 논의할 계획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