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승희, 정치자금 위반 의혹에 “적법한 자금 집행” 적극 해명

김승희, 정치자금 위반 의혹에 “적법한 자금 집행” 적극 해명

기사승인 2022. 07. 01. 14: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적용도로 사용한 바 없어"
rlatmd
김승희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 /연합
김승희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자신을 둘러싼 정치자금법 위반 의혹과 관련해, 적법한 자금집행이었다고 해명했다.

김 후보자는 1일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준비단을 통해 보도자료를 내고 “고의로 정치자금을 사적 용도로 사용한 바가 없으며, 정확한 사실관계에 따른 보도를 요청한다”고 밝혔다.

김 후보자는 배우자 명의의 자동차 보험료와 렌터카 임대료 등과 관련한 정치자금 사적 사용 의혹과 관련, “회계 처리 과정에서 실무적인 착오로 인한 것”이라며 “최근 문제를 인지한 후 선관위에 반납한 것으로, 정치자금법 위반을 인정했다는 보도 내용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또 선관위의 고발에 대해 김 후보자는 “정치자금법 위반이라고 결론짓고 고발을 한 것이 아니라, 위반 여부에 대해 검찰에 수사를 의뢰한 것”이라며 “향후 검찰 조사가 실시된다면 성실하게 관련 내용을 설명해 혐의없음을 소명하겠다”고 했다.

보좌진 격려금 지급과 다른 의원실 후원에 정치자금을 썼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김 후보자는 “이러한 정치자금 사용은 선관위의 ‘정치자금 회계 실무’ 지침에도 명시돼 있는 적법한 자금 사용으로, 다른 국회의원실에서도 자주 사용되던 용도”라고 반박했다.

이어 “적법한 자금 집행을 정치자금법 위반에 해당하는 사례로 잘못 인용한 것”이라며 “향후로는 사실관계에 따른 정확한 보도를 할 것은 요청한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