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농어촌공사, 소상공인 반값 임대료 연말까지 연장

농어촌공사, 소상공인 반값 임대료 연말까지 연장

기사승인 2022. 07. 07. 11: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국농어촌공사 전경사진
한국농어촌공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의 경영 부담 완화와 경쟁력 강화를 위해 공사 소유 부동산 임대료 50% 감면 및 동결을 올해 하반기까지 연장한다고 7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공사 소유 부동산을 임차해 임대료를 지불하고 사용 중인 소상공인이다, 12월 31일까지 월 임대료 50%를 감면받으며, 향후 1년간 동결된 임대료를 적용받는다.

공사는 코로나19가 확산되기 시작한 2020년 3월부터 올해 6월까지 공사 소유 부동산을 임차하고 있는 소상공인 업체 332곳에 임대료 42억원을 감면했다.

이병호 농어촌공사 사장은 “임대료 감면 연장이 소상공인의 매출 회복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어려움을 함께 극복해낼 수 있도록 세심하고 다양한 지원방안을 모색해 지역사회와의 상생 협력에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