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뮤지컬로 만들어진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뮤지컬로 만들어진다

기사승인 2022. 08. 17. 16: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
/제공=에이스토리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가 뮤지컬로 만들어진다.

EMK뮤지컬컴퍼니는 제작사 에이스토리의 자회사 에이아이엠씨와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를 원작으로 하는 뮤지컬 제작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7일 밝혔다.

뮤지컬은 원작 캐릭터를 그대로 유지하면서 드라마에 나온 에피소드 가운데 3개를 선택해 무대화한다. 2024년 초연을 목표로 제작된다.

EMK뮤지컬컴퍼니 엄홍현 대표는 "'우영우'는 회차별로 높은 완성도를 가진 에피소드를 가지고 있어 무대화를 통해 더 자세한 이야기를 확장판 형식으로 표현해낼 수 있다는 점이 매력적으로 다가왔다"고 설명했다.

에이스토리 이상백 대표는 "EMK와 함께 한국 창작 뮤지컬뿐 아니라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K-콘텐츠를 만들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