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소방청, 아웃렛·쇼핑몰 등 599개소 긴급 화재안전조사 실시

소방청, 아웃렛·쇼핑몰 등 599개소 긴급 화재안전조사 실시

기사승인 2022. 09. 28. 16: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전 현대아울렛 화재 후속조치
9월28일~10월28일 긴급 조사
대전 아웃렛 합동 감식 2일 차<YONHAP NO-2706>
대전 현대프리미엄아울렛 화재 관련 합동감식반이 28일 오전 감식을 재개하고 화재 현장으로 들어가고 있다. /연합
소방청이 연면적 1만5000㎡ 이상인 아웃렛·쇼핑몰 등 599개소를 대상으로 긴급 화재안전조사를 실시한다.

28일 소방청은 이날부터 내달 28일까지 한 달 간 대형 판매시설 대상 화재 예방 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26일 8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대전 현대아울렛 화재에 따른 후속 조치다.

이번 조사에서는 △소화·경보설비와 피난·방화시설 유지관리 실태 △지하 화물 하역장 주변 가연물 상태 및 피난장애 여부 확인 △소방계획서·피난계획 작성 적정 여부 △근무자와 거주자에 대한 소방훈련·교육실시 여부 △피난시설 위치·경로 안내 적절성 여부 등에 대해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점검할 예정이다.

황기석 소방청 화재예방국장은"이번 긴급 화재안전조사를 통해 소방·피난·방화시설의 전반적인 실태를 점검하고 위법 사항 발견 시 엄중하게 조치하겠다"며 "이번 화재를 계기로 불특정 다수인이 사용하는 시설에서 유사한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화재 예방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