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에이치시티, 센서뷰와 MOU···국내 순수 5G 기술 시장진출 지원

에이치시티, 센서뷰와 MOU···국내 순수 5G 기술 시장진출 지원

기사승인 2022. 10. 25. 09: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방산·통신·모빌리티 분야 신뢰성 향상 위해 포괄적 협력키로
clip20221025090928
허봉재 에이치시티 대표이사(오른쪽)와 김병남 센서뷰 대표이사가 24일 상호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제공=에이치시티
시험인증·교정전문기업 에이치시티(대표이사 허봉재)는 5세대 이동통신(5G) 케이블·안테나 전문기업 센서뷰(대표이사 김병남)와 RF산업, 모빌리티, 방산분야 시험인증 및 교정분야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두 회사는 24일 체결한 이번 협약을 통해 센서뷰에서 개발, 생산하는 우수한 성능의 국산 RF케이블 및 안테나의 보급을 확대하고, 통신·모빌리티·방산분야 진출에 필수적인 시험평가 기술의 개발 및 신뢰성 향상을 위한 포괄적인 협력을 해나가기로 했다.

최근 중소벤쳐기업부의 예비 유니콘 기업으로 선정된 센서뷰는 5G 소재·부품·장비를 순수 국산 기술력으로 개발하고 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정보통신 분야에서 국내 최고의 경쟁력을 갖춘 에이치시티로부터 시장 진입에 필수적인 교정 및 시험인증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에이치시티는 2000년 현대전자 품질보증실에서 분사해 독립한 시험인증·교정전문기업으로 5G를 기반으로하는 통신, 전자파적합성, 안전성 시험 등에서 국내 최고의 기술력을 자랑하고 있다. 최근에는 ICT융합 시장과 배터리·의료·전장분야는 물론 특히 글로벌 방산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하며 미래 먹거리를 창출해가고 있다.

김병남 센서뷰 대표이사는 "에이치시티의 선진화된 시험인증·교정을 통한 체계적인 품질 관리로 이동통신·모빌리티·방산분야에 이르는 무궁무진한 글로벌 잠재시장에서의 한 차원 높은 경쟁력 확보가 가능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내비쳤다.

허봉재 에이치시티 대표이사는 "이번 MOU로 센서뷰가 가지고 있는 국내 순수 5G기술이 시장에 안정적으로 진입할 수 있도록 돕고, 나아가 글로벌 시장에서도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며 "시험인증분야 신규 발굴 및 체계 구축, 공동 연구과제 발굴, 교육훈련 등 다양한 분야의 협력을 통해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