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 “코인베이스·바이낸스 등 글로벌 거래소 상장 논의”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 “코인베이스·바이낸스 등 글로벌 거래소 상장 논의”

기사승인 2022. 11. 25. 13: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_간담회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가 25일 긴급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발표를 하고 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가 코인베이스, 바이낸스 등 글로벌 거래소와 상장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장현국 대표는 25일 열린 긴급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위메이드가 한국회사이고 상장사니까 많은 주목을 받고 있지만 사업과 운영은 이미 글로벌로 옮긴지 오래됐다"라며 "(위믹스가) 거래가 되냐 안되냐가 사업과 운영에 미치는 영향이 매우 제한적"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위메이드가 한국 회사이기 때문에 국내 거래소의 중요성이 큰 것은 사실이지만 사업의 축이 글로벌로 갔기 때문에 점점 더 글로벌 거래소가 중요해졌다"며 "코인베이스, 바이낸스와 상장을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언제라고는 확답 못드리지만 논의가 상당 진전되고 있기 때문에 확정되 는대로 시장에 적절하게 공유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