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S일렉트릭, 중소기업형 스마트공장 해법 제시

LS일렉트릭, 중소기업형 스마트공장 해법 제시

기사승인 2022. 12. 02. 09: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5~7일 양재 '스마트제조혁신대전' 참가
사진2_LS일렉트릭 청주스마트공장_무인운반차(AGV)
LS일렉트릭 청주 스마트 공장 내 무인운반차(AGV). /제공=LS일렉트릭
LS일렉트릭은 대·중소기업 상생형 스마트공장 모델을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LS일렉트릭은 오는 5~7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중소벤처기업부 주최로 열리는 '2022 스마트제조혁신대전'에 참가해 중소기업형 스마트공장 가이드라인을 제안하고 관련 솔루션을 소개한다.

LS일렉트릭은 8부스(72㎡) 전시공간에 '스마트공장 파트너'라는 콘셉트로 '테크스퀘어'와 '스마트공장' 등 2개 테마로 전시를 구성한다.

테크스퀘어는 시장에서의 정보 불균형을 해소하고 전문가 멘토링, 최적 파트너사 매칭 등 제조기업을 고려한 서비스로 스마트 공장을 제대로 구축할 수 있도록 돕는다.

LS일렉트릭은 약 100억원의 기금을 마련, 테크스퀘어를 통해 중소 및 중견기업 156개사에 상생형 스마트 공장 구축 지원 활동을 추진했다. LS일렉트릭은 스마트공장 구축 노하우와 빅데이터 적용 사례를 소개한다.

스마트공장 솔루션에서는 다품종 소량생산을 주력으로 하는 중소 제조기업에게 유용한 스마트 워크 벤치를 선보인다. 스마트 워크벤치는 디지털 작업지시서와 작업자 실수에 따른 불량을 최소화할 수 있는 '부품 체결 솔루션'으로, 자사 천안사업장에서 실제 구현해 운용한 데 이어, 전기전자 분야의 기업들도 적용해 품질 개선의 효과를 거두고 있다.

LS일렉트릭은 현장 데이터를 수집하고 처리하는 자동화 분야 핵심 기술을 바탕으로, 스마트공장 구축을 희망하는 기업들이 손쉽게 적용할 수 있는 '엣지 컴퓨팅 솔루션', '엣지 허브'를 개발했다.

엣지 컴퓨팅 솔루션은 다양한 현장 디바이스 데이터의 실시간 처리를 통해 제조 현장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엣지 허브는 OT 영역의 다양한 자산을 손쉽게 연결하고 수집된 데이터를 가공, 분석할 수 있으며, IT 시스템과 자유롭게 데이터를 주고 받기 위한 솔루션이라는 설명이다.

권봉현 LS일렉트릭 자동화CIC(사내독립기업) COO(최고운영책임자) 부사장은 "미래 공장 경쟁력은 규모와 상관없이 자동화 데이터 기반의 의사결정 체계 고도화 수준에 따라 승부가 갈릴 것"이라며 "LS일렉트릭은 스마트공장 대표기업으로서 기술 보급을 통해 중소기업이 대기업과 격차를 줄이고 글로벌 시장에서 강소기업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다양한 상생 프로그램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