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유유제약, 안구건조증 치료제 등 신약 연구 미 석학 협업

유유제약, 안구건조증 치료제 등 신약 연구 미 석학 협업

기사승인 2022. 12. 07. 09: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유유제약 임직원과 신약 개발 관련 토론 현장
유유제약이 미국에서 연구개발(R&D) 중인 다발성경화증과 안구건조증 치료제 신약 연구에 약학 분야 미국 최고 석학들과 협업한다.

7일 회사 측에 따르면 신약 연구에 합류한 이들은 UCLA 대학 유망기술이전 사무국의 Robert Pacifici 박사와 USC 대학의 Eunjoo Pacifici 교수 부부다. Robert Pacifici 박사는 유유제약 신약 개발 Scientific Advisor 역할을 수행한다. Eunjoo Pacifici 교수는 의약품 허가 및 등록 Regulatory Advisor 역할을 수행한다.

현재 유유제약은 현재 미국에서 다발성경화증 치료제와 안구건조증 치료제 연구를 진행중이다. UCLA대학과 오픈이노베이션으로 진행하고 있는 다발성경화증 치료제는 실험실 테스트에서 다발성경화증 치료 가능성을 보여준 약물 후보를 발굴했고 향후 재발 완화형 및 원발성 진행형 다발성경화증 환자에게 적용할 수 있을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하고 있다.

안구건조증 치료제 YP-P10의 임상 2상은 미국내 7개 병원에서 240명의 안구건조증 환자를 대상으로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