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대건설, 스타트업 6개사 선발·육성…“상생 협력 강화”

현대건설, 스타트업 6개사 선발·육성…“상생 협력 강화”

기사승인 2022. 12. 07. 11: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2 현대건설xSeoul Startup Open Innovation'이미지 (1)
현대건설×서울 스타트업 오픈 이노베이션 홍보 이미지. /제공=현대건설
현대건설과 서울산업진흥원은 '2022 현대건설×서울 스타트업 오픈 이노베이션(Seoul Startup Open Innovation)' 공모전에서 혁신 스타트업 6개사를 선발해 상생 협력을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우수한 혁신기술·아이디어를 가진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해 현대건설과 스타트업간 파트너십 구축을 통해 건설 산업 내 동반성장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개방형 기술혁신 프로그램이다.

공모기간인 지난 9월 16일부터 10월 7일까지 6개의 모집 분야(△스마트 건설기술 △스마트 안전 △ICT 융복합 △신사업 △현업 니즈 해결 △기타)에 총 126개의 스타트업이 접수했다.

심사 결과 스마트 건설기술 분야 2개사, 스마트 안전 분야 1개사, ICT 융복합 분야 1개사, 신사업 분야 1개사 등 총 6개 스타트업이 최종 선발됐다.

선발된 스타트업은 △AI 영상분석을 통한 시설물 안전진단 솔루션 △빛을 이용한 유해가스 감지 시스템 △실시간 근로자 위치인식 솔루션 △탄소 중립을 위한 이산화탄소 자원화 시스템 △AI 기반 스마트팜 솔루션 △특정 방향과 장소에만 소리를 전달할 수 있는 스마트 스피커 등 4차산업 혁신 기술·서비스를 보유하고 있다.

현대건설은 이들 기업과 이달 내 PoC 프로그램 사업 협약 체결 후 내년 1월부터 현대건설의 현업부서와 함께 약 5개월간의 PoC 사업을 공동으로 진행한다. 이후 기술 아이디어·현장 적용성이 입증되면 현업 확대 적용, 신기술·신상품 개발, 사업화 기회 등을 제공한다.

현대건설은 PoC 프로그램 운영과 더불어 선발된 스타트업들의 육성·홍보를 위해 서울산업진흥원과 함께 △사업화 기회 제공 △사업화 지원금 지원 △사무공간 지원 △투자기회 제공 등 각종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발굴된 혁신 기술들이 건설 현장에 적용돼 다양한 가치를 창출 할 수 있도록 PoC 프로그램을 통해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건설 산업 혁신·상생 협력 강화를 위해 우수 스타트업과의 오픈이노베이션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