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주모로코 한국대사관 “강진에 따른 교민 피해 아직 없어”

주모로코 한국대사관 “강진에 따른 교민 피해 아직 없어”

기사승인 2023. 09. 09. 13: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통신 장애 등 변수 우려…상황 지켜볼 것
Morocco Earthquake <YONHAP NO-1176> (AP)
거리고 대피하고 있는 모로코 라바트 주민들/AP 연합뉴스
주모로코 한국대사관은 8일(현지시간) 중부 마라케시 인근에서 발생한 강진으로 인한 교민 피해가 아직 접수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대사관 측은 지진 발생 후 한인회 등을 통해 교민 관련 피해는 접수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강진 발생 인근 일부 지역 통신 장애 등의 변수로 인해 상황을 더 지켜볼 것으로 보인다.

한국대사관이 파악하고 있는 모로코 내 한인은 대략 360명가량이다. 대부분 교민은 현지에서 사업을 하고 있으며, 최근 북부 지역에 들어온 자동차 부품 회사 등에서 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진이 발생한 마라케시 인근에는 비정부기구(NGO) 종사자나 선교사 등 10여명이 거주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전날 모로코 중부 마라케시 남서쪽 약 71km 지점에서는 규모 6.8의 지진이 발생했으며, 모로코 정부는 지금까지 300명 가까운 사람이 죽고 150여 명이 다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