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최승재 의원, 내년 총선 출마 본격 시동...마포갑 지역사무실 개소

최승재 의원, 내년 총선 출마 본격 시동...마포갑 지역사무실 개소

기사승인 2023. 09. 20. 18: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3
20일 최승재 국민의힘 의원이 서울 마포구 대흥동 승행빌딩에서 지역 사무소 개소식을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최승재 의원실 제공
최승재 의원 개소식
20일 서울 마포구 대흥동 승행빌딩에서 열린 최승재 국민의힘 의원 지역 사무실 개소식에서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발언하고 있다./최승재 의원실 제공
최승재 의원 개소식
20일 최승재 국민의힘 의원이 서울 마포구 대흥동 승행빌딩에서 열린 지역 사무소 개소식에서 발언하고 있다./최승재 의원실 제공
최승재 국민의힘 의원이 20일 서울 마포갑 지역 사무실의 문을 열고 내년 총선 채비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최 의원은 이날 서울 마포구 대흥동 승행빌딩에서 지역 사무소 개소식을 열었다.

2014년부터 7년간 소상공인연합회 회장을 지낸 최 의원은 2020년 제21대 국회의원(비례대표)으로 국회에 입성했다.

최 의원은 "작년 초 마포갑 조직위원장 신청을 한 이래 침체 된 지역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경제적 약자는 있을 수 있어도 정책적 약자는 있을 수 없다'는 신념을 반드시 지키기로 다짐하고 국회에 등원한 만큼, 마지막까지 초심을 잃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개소식에는 정운찬 전 국무총리,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을 비롯해 주호영·윤상현·안철수·강대식·유의동·이용호·권명호·태영호·이종성·허은아·지성호·윤주경 의원 등 30여명의 전현직 국회의원들이 함께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