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제주항공, IT서비스 게열사 AKIS 자회사로 편입

제주항공, IT서비스 게열사 AKIS 자회사로 편입

기사승인 2023. 09. 25. 17: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에이케이홀딩스, 애경자산관리 대상으로 제3자배정 유상증자
제주항공 항공기(2)
/제주항공
제주항공이 IT서비스 회사인 에이케이아이에스㈜(AKIS)를 자회사로 편입해 디지털 역량을 강화하고 자본확충을 통한 재무구조 개선에 나선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제주항공은 이사회를 열고 그룹 내 IT서비스 계열사인 에이케이아이에스㈜를 제3자배정 유상증자(현물출자)방식을 통해 제주항공의 자회사로 편입하는 안건을 의결했다고 공시했다.

제주항공은 IT 경쟁우위 확보 및 자본 확충을 위해 최대 주주인 에이케이홀딩스㈜와 애경자산관리㈜를 대상으로 총 404억원 규모의 제3자배정 유상증자를 추진한다. 총 발행주식수는 364만7274주로 신주 발행가액은 1만1080원이다. 신주의 상장 예정일은 오는 12월13일이다.

제주항공은 AKIS의 자회사 편입을 통해 IT 역량을 확보하게 됨으로써 디지털 환경에서 경쟁우위를 확보하는 한편, 현물출자 방식에 따른 자본 확충 효과를 바탕으로 부채 비율 감소 등의 재무건전성 개선에도 나선다는 계획이다.

제주항공은 올 초 경영 정상화 기반 구축을 위해 'IT 시스템 고도화'를 핵심 과제로 제시한 바 있다. 안전운항 관리 체계와 고객 경험 개선의 필수 요소로 IT시스템 고도화는 필수 불가결한 목표라고 판단하고 데이터 분석 시스템 개선, 항공기 안전관리 체계 강화, 고객 이용 편의 개선에 힘쓰고 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