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檢, 30억 사기 혐의 전청조 구속기소

檢, 30억 사기 혐의 전청조 구속기소

기사승인 2023. 11. 29. 17: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전씨 경호팀장도 구속 기소…
201859275_1280
사기 행각을 벌인 혐의로 구속된 전청조씨./연합뉴스
전 펜싱 국가대표 남현희 씨의 전 연인인 전청조씨(27)가 구속된 채 재판에 넘겨졌다.

29일 서울동부지검 형사2부(부장검사 박명희)는 전청조씨를 특정 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사기) 등의 혐의로 구속 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전씨로부터 사기를 당한 피해자는 27명이다. 전씨는 자신을 '재벌 3세'로 소개하며 강연 등을 통해 알게 된 수강생에게 접근해 투자금 등의 명목으로 돈을 받아 편취한 혐의를 받는다.

검찰은 전씨의 경호실장 A씨도 함께 구속 기소했다. A씨는 전씨 경호원 행세를 하고 사기 피해금 중 약 2억원을 취득해 전씨의 범행을 도운 혐의를 받는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