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통령 직속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부위원장에 ‘불도저’ 주형환 위촉

대통령 직속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부위원장에 ‘불도저’ 주형환 위촉

기사승인 2024. 02. 12. 18: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akaoTalk_20240212_145735954
주형환 대통령 직속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부위원장/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은 12일 대통령 직속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부위원장에 주형환 전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을 위촉했다.

이관섭 대통령실 비서실장은 용산 대통령실에서 브리핑을 통해 "주 전 장관은 기획재정부 1차관 및 산업부 장관 등을 역임한 경제 관료 출신"이라며 "공직 사회에서 추진력 있게 정책을 밀고 나가고 업무를 끈질기게 챙기는 데 정평이 난 정책 전문가"라고 말했다.

이 비서실장은 "저출산고령사회정책을 총괄 주도하며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가시적 성과를 속도감 있게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주 부위원장은 브리핑에서 세계 최저 수준의 합계출산율을 거론하며 "공동체의 존망이 걸려있다는 인식을 갖고, 단기 대책은 물론이고 경제·사회·문화 등 구조적 차원에서 특단의 대책을 강구해 반전의 전기를 마련해야 할 시점"이라며 "청년의 3대 불안인 취업·주거·양육 불안을 덜어주고 지나친 경쟁 압력과 고비용을 타개할 구조적 대책은 물론 이민·가족·입양·워라밸에 대한 우리 사회 전반의 인식 전환에 이르기까지 대대적 변화를 이끌어내겠다"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이외에 저고위 상임위원에는 인구학자인 최슬기 한국개발연구원 교수가 위촉됐다. 대통령 직속인 저고위 위원장은 윤 대통령이다. 실무를 책임지는 부위원장은 장관급으로 임기가 2년이다. 김영미 전임 부위원장은 1년 만에 교체됐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