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G유플러스, 국내 최초 ‘풀HD VOD’ 서비스 출시

LG유플러스, 국내 최초 ‘풀HD VOD’ 서비스 출시

기사승인 2013. 04. 16. 11: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도우미들이 LG유플러스 IPTV 'u+tv G'의 '풀 HD 전용관' 서비스를 소개하고 있다./제공=LG유플러스

아시아투데이 최용민 기자 = LG유플러스는 IPTV 서비스 ‘u+tv G’에서 국내 최초로 주문형비디오(VOD) 서비스를 풀HD로 제공하는 ‘Full HD 전용관’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16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이번 서비스를 통해 ‘어벤저스’, ‘007 스카이폴’, ‘브레이브 킹던 파트2’ 등 35편의 최신 인기 영화 콘텐츠를 제공하고 올 연말까지 풀HD VOD 콘텐츠를 100편 이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u+tv G 고객들은 기존 1편당 4000원에 제공되던 VOD서비스를 1000원만 추가하면 48시간동안 풀HD로 VOD를 감상할 수 있게 됐다.

최순종 LG유플러스 IPTV사업담당 상무는 “앞으로도 공격적인 풀 HD 콘텐츠 확보를 통해 영화 외에 다른 콘텐츠들도 풀 HD로 제공하는 서비스를 도입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이달 30일까지 풀HD 전용관을 통해 VOD를 시청한 고객들에게 추첨을 통해서 ‘풀 HD 블랙박스’와 ‘생생 우동’, ‘영화예매권’ 등의 경품을 지급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