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넥슨핸즈, 캄보디아에 ‘넥슨 작은 책방’ 설립

넥슨핸즈, 캄보디아에 ‘넥슨 작은 책방’ 설립

기사승인 2013. 12. 03. 10: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캄보디아 캄퐁스프 지역에 해외 3호점 개관
넥슨 봉사단원과 아이들이 페이스페인팅 후 카메라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제공=넥슨.

아시아투데이 김종훈 기자 = ㈜넥슨(대표 서민)은 3일 캄보디아에 ‘넥슨 작은 책방’ 해외 3호점을 설립했다고 밝혔다.

넥슨의 사회봉사단 ‘넥슨핸즈(Nexon Hands)’는 캄보디아 캄퐁스프(Kampong Speu) 지역에 소재한 토모다(THOMOR DA) 학교에 학생 및 지역 주민 700여 명이 이용 가능한 책방 ‘위시 플래닛(Wish Planet)’을 세우고, 책장, 책걸상, 노트북을 비롯해 2000여권의 현지도서를 기증했다.

또한, 마을 아이들과 함께 책방 벽화 그리기(협동화), 미니 운동회를 개최하는 한편 향후 책방이 원활히 운영될 수 있도록 학교 관계자 및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책방 운영에 관한 교육 프로그램도 진행했다.

사회공헌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 이 프로젝트는 지난 8월 책방 설립에 필요한 현지 조사를 시작으로 완공에 이르기까지 총 4개월에 걸쳐 이뤄졌으며, 넥슨은 지난달 29일 캄보디아 정부 및 현지 NGO(Non-Governmental Organization) 관계자, 토모다 학교 선생님과 전교생 285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관식을 개최했다.

특히, 이날 개관식에서는 책방 설립의 의의를 더하기 위해 책방 건립에 참여한 아이들과 주민들의 생생한 모습을 담은 임종진 작가의 사진전이 열렸으며, 사단법인 월드쉐어(이사장 권태일)를 통해 전 학생에게 책가방이 선물로 제공됐다. 또, ‘넥슨핸즈’와 마을 주민이 함께 캄보디아 전통음식을 만들어 나눠 먹으며 책방 개관을 축하했다.

박이선 넥슨 사회공헌실 실장은 “넥슨 작은 책방이 지역, 문화적으로 소외된 캄보디아 지역 어린이들에게 자유롭게 책을 보며 미래의 꿈을 키워가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며, “넥슨은 앞으로도 국내뿐 아니라 해외 여러 소외 지역에 책방을 지속적으로 설립함으로써 아이들에게 무한한 상상력과 창의력을 선사하는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넥슨의 대표적 사회공헌 활동인 ‘넥슨 작은 책방’은 아이들에게 독서를 통해 지식을 쌓을 수 있는 터전을 마련해주고자 2004년 처음 시작돼, 현재까지 국내 지역아동센터 및 기관 등 87곳, 해외 3곳에 설립됐다. 

특히, 해외 책방은 ‘전세계 아이들의 꿈이 이뤄지는 공간’이라는 뜻을 담아 ‘Wish Planet’(위시 플래닛)’이라는 명칭이 붙여졌으며, 아프리카 부룬디 지역에 1호점, 네팔 다델두라주 산간마을에 2호점이 세워져 운영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