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2014 베스트브랜드] 기업은행 ‘보험품은 정기예금

[2014 베스트브랜드] 기업은행 ‘보험품은 정기예금

기사승인 2014. 06. 27. 08: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절세 혜택까지 제공하는 상품으로 인기몰이 중
보험품은 정기예금
저금리 시대가 장기화되면서 금융소비자들은 재태크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초저금리 상황에서 목돈을 가지고 있는 고객들도 이를 안정적으로 운용할 방법이 줄어드는 것이다.

IBK기업은행은 이 같은 어려운 재테크 환경에서 고객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한 상품을 내놓고 있다.

특히 기업은행은 저금리 기조와 금융소득종합과세 기준 강화 등에 따른 고액자산가들의 니즈를 반영해, 절세와 수익 두 가지 효과를 누릴 수 있는 ‘보험 품은 정기예금’을 판매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이 상품은 5년 만기 정기예금과 5년 납 10년 만기 저축보험으로 구성돼 있다.

가입 시 목돈을 정기예금에 예치하면 5년간 매달 원금과 이자가 보험으로 자동 이체되는 구조다.

이 상품은 지난해 2월 소득세법 시행령 개정으로 보험상품의 비과세 요건이 강화돼, 5년 납입 10년 만기의 월적립식 보험의 경우 금액에 상관없이 비과세를 적용받을 수 있는 점에 착안해 만들어졌다.

보험으로 이체되기 전까지는 현재 평균 예금금리보다 높은 연 2.93%(17일 기준)를 적용받고, 이체 후에는 원금에 이자를 더해 보험의 공시이율을 적용받아 보다 높은 수익을 기대할 수 있다.

또 만기에 한꺼번에 이자가 집중되지 않고 매달 분산 지급돼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 금액을 낮추는 효과가 있다.

총 가입기간인 10년 후에는 비과세 혜택을 볼 수 있어 절세플랜으로 활용할 수 있다.

가입대상은 개인이며, 가입금액은 3100만원 이상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