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살아있는 바비인형’이 운동을 하니...근육녀로 거듭난 개미허리녀

‘살아있는 바비인형’이 운동을 하니...근육녀로 거듭난 개미허리녀

기사승인 2015. 05. 15. 15: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제목 없음
출처=/루키아노바 인스타그램
바비 인형이 근육녀로 거듭난다면 이렇게 될까.

‘살아있는 바비 인형’로 유명한 발레리아 루키아노바(Valeria Lukyanova)가 최근 탄탄해진 몸매를 과시했다.

지난 12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모델 발레리아 루키아노바가 운동 후 탄탄한 몸매의 건강한 여성으로 변신했다고 보도했다.

우크라이나 출신으로 바비인형과 흡사한 외모와 비현실적인 몸매로 ‘살아있는 바비인형’이라 불리는 루키아노바는 지난해부터 운동을 시작했다.

20140425000655_0
출처=/루키아노바 페이스북 캡쳐
그녀는 지난 몇 달 동안 자신의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운동하는 자신의 모습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 루키아노바는 여전히 말랐지만, 근육이 있는 몸매를 뽐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