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마음의 소리’ 애봉이는 강균성? 김구라 “애봉이 인정”

‘마음의 소리’ 애봉이는 강균성? 김구라 “애봉이 인정”

기사승인 2015. 06. 30. 04: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마음의 소리' 애봉이는 강균성? 김구라 "애봉이 인정"/'마음의 소리' 애봉이 '마음의 소리' 애봉이


아시아투데이 강소희 기자 =인기 웹툰 '마음의 소리' 시트콤 제작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강균성이 등장인물 중 애봉이와 흡사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월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는 강균성과 '마음의 소리' 애봉이 캐릭터를 비교했다.


이날 방송에서 강균성은 "죽기 전에 (머리를) 딱 한 번 길러보자는 생각이었다"며 단발머리를 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이에 MC 김구라는 "이번이 유작 앨범이냐"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고, 강균성은 호탕하게 웃은 뒤 "개인적으로 진짜 해보고 싶은 헤어 스타일이 있다. 어깨선까지 길러서 묶고 싶다. 아르헨티나 사람 같은 느낌을 표현하고 싶어서 기르고 있다"고 말했다.


곧이어 MC 규현은 “웹툰 캐릭터 애봉이를 닮았다”라고 말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구라는 강균성에게 “애봉이 인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29일 제작 관계자에 따르면 '마음의 소리'가 최근 연출 및 일부 출연진을 확정 지으며 본격적인 촬영준비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마음의 소리'의 연출은 MBC 시트콤 '하이킥'시리즈와 '크크섬의 비밀', tvN 시트콤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생초리' 등을 연출한 김영기 PD가 맡았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