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해피투게더’ 이덕화 “술취하면 가발 아무데서나 벗는다” 고백

‘해피투게더’ 이덕화 “술취하면 가발 아무데서나 벗는다” 고백

기사승인 2015. 07. 03. 03: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해피투게더' 이덕화 "술취하면 가발 아무데서나 벗는다" 고백 /사진=KBS2 '해피투게더' 방송 캡처
 '해피투게더' 이덕화가 가발은 언급했다.
2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의 '전설의 MC' 매점에는 이덕화, 이홍렬, 박준규, 허수경, 광희, 이연복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이덕화는 "잘때는 가발을 어떻게 하느냐"는 질문에 "당연히 벗고 잔다"며 "술에 취하면 아무데서나 벗기도 한다"고 답했다.

또 이덕화는 최근 공을 헤딩하다 가발이 벗겨진 모습이 사진으로 포착된 것에 대해 "어떻게 그 장면을 딱 찍었는지 모르겠다"고 난감함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