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새롬-이찬오, 만난 지 4개월 만에 결혼 “결혼식 안 올리는 이유는?”

김새롬-이찬오, 만난 지 4개월 만에 결혼 “결혼식 안 올리는 이유는?”

기사승인 2015. 07. 24. 08: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새롬-이찬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방송인 김새롬과 이찬오 셰프가 백년가약을 맺는다.


24일 한 매체는 김새롬과 이찬오 셰프가 오는 8월 말 양가 가족과 지인들만 초대해, 결혼식을 대신할 식사 자리를 갖는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김새롬은 지난 4월 슈퍼모델 지인들을 통해 이찬오 셰프를 소개받았으며 이후 서로에게 강하게 이끌려 결혼을 결심했다. 두 사람은 시끌벅적한 결혼식을 하는 대신 조용하고 뜻 깊은 식사자리를 가진 후 혼인신고를 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김새롬의 예비신랑인 이찬오 셰프는 요리연구가이자 총괄 셰프로, 지난 1월 방송된 올리브TV ‘올리브쇼 2015’에도 메인 출연자로 나선 바 있다. 또한 최근에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스페셜 셰프로 참여하기도 했다.

김새롬은 지난 2004년 슈퍼모델 선발대회로 데뷔한 이후 리포터, MC, 연기자로 활발하게 활동해 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