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윤기 서울시의원, 장애인활동지원사 정책토론회 개최
2020. 07. 11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4℃

도쿄 29.2℃

베이징 23℃

자카르타 30.2℃

서윤기 서울시의원, 장애인활동지원사 정책토론회 개최

기사승인 2019. 01. 21. 10: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2일 의원회관 2층 제1대회의실 … 휴게시간 문제해결 등 처우개선 방안 마련
토론회
서울시의회가 장애인활동지원사 처우 개선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서윤기 보건복지위원회 의원(더불어민주·관악2)은 22일 의원회관 2층 제1대회의실에서 장애인활동지원사 휴게시간 문제해결 및 처우개선 방안 마련이라는 주제로 토론회를 마련했다.

토론회는 활동지원사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전문가들과의 논의를 통해 해결방안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공연대노동조합 이성일 위원장과 은평장애인자립생활센터 최용기 센터장이 발제를 한다.

장애인활동지원사와 서비스 이용 당사자를 비롯해 강동훈 부산외국어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 안찬율 서울시 복지정책실 장애인자립지원과 과장 등이 토론자로 나선다.

장애인활동지원사는 장애인 당사자와 가족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음에도 업무의 특성 상 근로기준법에 따른 기본적 휴게시간 조차 사용할 수 없다.

또 주휴수당 및 연차 수당 등 각종 수당도 제대로 지급받지 못하는 등 그 처우가 매우 열악한 상황이다.

서윤기 의원은 “현재 장애인의 기본권과 행복추구권을 보장하기 위해 사회적 돌봄을 제공하고 있는 장애인활동지원사들이 열악한 근무환경과 낮은 처우에 고통 받고 있다”고 말했다.

또 “서비스 이용자와 장애인활동지원사 모두가 행복할 수 있도록 실질적인 처우 개선 방안을 이끌어 낼 수 있는 소통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토론회를 개최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