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류현진, 22일 콜로라도 상대 시즌 13승 사냥

류현진, 22일 콜로라도 상대 시즌 13승 사냥

기사승인 2019. 09. 16. 13: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0001045990_001_20190916104432451
류현진/ 연합뉴스
류현진(32·LA다저스)이 22일(한국시간) 천적 콜로라도 로키스를 상대로 시즌 13승에 도전한다.

MLB닷컴에 따르면 데이브 로버츠 다저스 감독은 18~19일 탬파베이 레이스전에는 로스 스트리플링과 토니 곤솔린이, 21∼23일 콜로라도 로키스전에서는 클레이턴 커쇼, 류현진, 워커 뷸러가 차례로 선발 등판한다고 발표했다고 16일 전했다. 모든 경기는 다저스의 홈 구장인 다저스타디움에서 진행된다.

류현진은 올 시즌 다섯 번째로 콜로라도를 상대한다. 앞서 4차례 선발 등판에서는 승리 없이 1패를 기록 중이다. 특히 가장 최근인 지난 5일 콜로라도전에서는 4⅓이닝 3실점했다.

류현진은 지난 15일 뉴욕 메츠전에서 7이닝 무실점 호투로 그동안의 부진을 털어냈다. 기세를 몰아 시즌 13승 사냥에 나선다. 넘어야 할 산이 많다. 류현진을 상대로 통산 타율이 0.536(28타수 15안타)에 이르는 놀런 에러나도를 비롯해 이언 데스먼드, 찰리 블랙먼 등이 경계대상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