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SK매직, 업계 최초 전기레인지 누적 판매 100만 돌파

SK매직, 업계 최초 전기레인지 누적 판매 100만 돌파

기사승인 2019. 12. 06. 10: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첨부이미지] SK매직,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 ‘Touch-On’
SK매직(대표 류권주)이 업계 최초로 전기레인지 누적 판매 100만대를 돌파하며 시장 1위 자리를 굳혔다고 6일 밝혔다.

SK매직은 지난 11월 기준, 렌탈 계정을 포함한 전기레인지의 월 판매 실적 2만대, 총 누적 판매량 100만대를 넘겼다.

SK매직은 “독보적 기술력을 적용한 신제품을 내세워 전기레인지를 비롯한 가스레인지, 전기오븐, 전자레인지, 식기세척기, 직수형 정수기 등 6개 품목이 시장점유율 1위로 생활주방가전 시장을 이끌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전기레인지는 지난해에만 14만대 이상의 판매 실적을 기록하며 전기레인지 시장 1위 자리를 지켰다. 최근 전기레인지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며 올 상반기에만 7만대를 판매했다. 이러한 추세를 이어간다면 지난해 판매 실적의 125% 이상 넘어서며 전기레인지 시장 1위를 계속해 이어갈 것으로 SK매직은 기대하고 있다.

한편 SK매직은 지난 33년 동안 주방가전 시장에서 얻은 노하우를 기반으로 시장 1위 자리를 더욱 확고히 한다는 방침이다. 그간 SK매직은 국내 최초로 하이라이트와 인덕션 방식을 합친 하이브리드 제품과 국내에서 유일하게 전기레인지와 가스레인지를 합친 하이브리드레인지도 선보인 바 있다. 또 전기레인지의 안전성과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독일 E.G.O사와 ‘터치온 하이브리드 전기레인지’를 공동 개발해 출시하기도 했다.

SK매직 관계자는 “앞으로도 생활주방가전 전문기업으로의 노하우와 기술력을 기반으로 혁신적인 제품을 선보여 전기레인지 시장 1위 자리를 더욱 확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매직은 올해 3분기 매출은 2847억원으로 역대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 이 같은 실적 상승세에 힘입어 올해 약 8000억원의 매출을 달성해 연간 기준으로도 최대 실적 기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