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옥주현, 전지현과 인연 언급 “학창시절 만화 같았다”

옥주현, 전지현과 인연 언급 “학창시절 만화 같았다”

기사승인 2019. 12. 09. 09: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옥주현 /박성일 기자
옥주현이 전지현과의 인연을 언급했다.

9일 방송된 MBC FM4U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의 '잇츠 스타쇼타임파' 코너에는 뮤지컬배우 옥주현이 출연했다.

이날 옥주현은 "전지현씨 반의 합창대회를 지도한 적 있다. 제가 지도하게 된 반에 전지현씨가 있었던 것"이라며 과거를 회상했다.

이어 "그때부터 너무 예뻤다. 등교하는데 만화 같았다. 그때는 굉장히 내성적이었는데 한마디 던지는 게 위트있었다"고 덧붙였다.

이에 DJ 장성규가 "전지현씨도 기억하고 있느냐"라고 묻자 옥주현은 "기억을 하지 않겠나. 웬 이모 같은 선배가 들어와서 가르쳤다고 생각할 것 같다"면서 "샵을 같은 데 다녀서 자주 보기도 했고, 필라테스도 같이하면서 가끔 마주친 적도 있다. 그런데 그때 이야기를 나누지는 않았다"고 답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