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썸바디2’ 윤혜수, 송재엽과 취중진담 중 김소리 언급 “모든 게 사라진 기분”

‘썸바디2’ 윤혜수, 송재엽과 취중진담 중 김소리 언급 “모든 게 사라진 기분”

기사승인 2019. 12. 14. 08: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Mnet
Mnet ‘썸바디2’에서 윤혜수와 송재엽이 진솔한 대화를 나누며 최종커플에 대한 관심을 높였다.

13일 방송된 Mnet ‘썸바디2’에서는 윤혜수와 송재엽의 취중진담이 이어졌다.


이날 송재엽은 윤혜수에게 향수를 선물하며 “이거 산 지 오래됐다. 사실은 첫 번째 썸MV할 때 샀는데 못 주고 있었다”고 말했다. 

송재엽은 “나는 변함이 없는데 너는 자꾸 멀어지는 느낌이 들었다”고 덧붙였다.

이어 윤혜수는 “난 되게 가까워진 느낌이었다. 같이 올라가는 듯했고, 더 올라갈 것만 남았다고 생각했는데 갑자기 모든 게 사라진 기분이었다”며 “오빠랑 소리 언니랑 여행을 다녀왔지 않나. 오빠가 소리 언니랑 친해지니까 나도 용기가 안 나고, 서먹서먹해졌다. 뭔가 달라진 느낌이 들었다”고 말했다.

윤혜수는 “두 번째 썸MV 파트너 선정 때 오빠가 날 지나쳐가는 걸 보고 마음에 변화가 있구나 싶었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