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J리그, 리그 재개 5월로 다시 연기

J리그, 리그 재개 5월로 다시 연기

기사승인 2020. 03. 25. 15: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6830
/J리그 홈페이지 캡쳐
일본 프로축구 J1리그(1부)가 리그 중단 기간을 5월 9일까지 연장했다.

25일 교도통신 등 일본 언론에 따르면 J리그는 각 클럽과 화상으로 임시 실행위원회를 열고 현재 중단 상태인 J1리그를 5월 9일 재개하기로 합의했다.

J리그는 2월 25일 정규리그와 컵대회 모든 경기의 개최를 중단하기로 하고 3월 18일을 재개 목표일로 잡았다. 그러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수그러들지 않자 지난 12일 실행위원회에서는 3월까지 모든 공식 경기를 치르지 않고 4월 3일 리그를 재개하는 것으로 계획을 수정했다.

하지만 이날 화상 임시회의를 통해 또다시 리그 재개를 미루기로 했다.

재개 목표일은 리그별로 달리 설정했다. J2(2부)는 5월 2일, J3(3부)는 4월 25일부터 리그를 다시 시작키로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