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재인 대통령, 황교안 ‘40조 구호자금’에 “구체방안 제시하면 검토”

문재인 대통령, 황교안 ‘40조 구호자금’에 “구체방안 제시하면 검토”

기사승인 2020. 03. 26. 11: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 대통령, 코로나19 진단시약 업계 대표들 만나
문재인 대통령./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제안한 ‘40조원 국민채 발행’과 관련해 “구체적인 방안을 제시하면 검토해보겠다”고 밝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은 내용을 전했다.

앞서 황 대표는 지난 22일 소상공인 등 400만 명에게 최대 1000만 원까지 40조 원의 긴급구호자금을 직접 지원하자는 제안을 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황 대표가 제안한 영수회담도 수락한건가’라는 질문에 “그런 의미는 아니다. 문 대통령은 국민채 발행 언급만 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